[내과/성인병]/폐질환 2018.06.14 19:20

천식 등 호흡기 질환 치료하기 위해서

 

 

 


최근 오존의 습격으로 영유아 사이에서 천식의 위험성이
1.8배 증가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아이를 키우는 많은 보호자들 사이에서
불안을 호소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오존농도 0.01ppm 높아지면 영유아 천식 위험이 급증한다는 것입니다.


천식에 대한 걱정이 클 수밖에 없는 이유는 천식이 발생할 경우
기침과 호흡장애, 알레르기 염증 반응으로
신체의 건강 밸런스가 무너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천식의 정확한 정의는 폐 속에 있는

기관지가 극도로 예민해진 상태에서

때때로 기관지가 좁아지거나, 숨이 차고
거친 숨소리가 들리면서 기침을 심하게 하는 증상을 나타내는 질환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질환이 발생하는 원인은

바로 기관지의 알레르기 염증 반응 때문입니다.

 

 

 

천식 반응이 지속적으로 발생할 경우,

발작적으로 증상이 나타나곤합니다.


이 과정에서 호흡을 하는 기관지의 점막이 염증으로 부어오르고,
경련으로 근육이 확장하면서 호흡이 어려워지는 것입니다.


흔히 천식의 발새은 유전적 요인과 환경적 요인이
결합되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즉 선천적으로 체내에 천식유발 인자가 있을 경우

면역체계가 무너지면서 천식이 발생하는 것입니다.

 

 

세강병원에서는 천식으로 고민하는 분들을 위하여
천식을 일으키고, 유발하는 증상을 파악하며
악화인자를 피하는 환경요법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외에도 천식의 증상을 완화시키는데 효과적인 약물치료로
증상 완화제와 예방 약제 등을 처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유전적 요인뿐 아니라 환경적 요인으로
천식을 앓는 환자들이 급증하면서 일상 속에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기관지 천식의 대표적인 증상은 호흡곤란, 기침, 천명 등이 있습니다.
해당 증상이 반복적으로 발생할 경우 삶의 질이 극도로
저하하면서 수 많은 어려움을 동반하곤 합니다.


특히나 호흡곤란으로 운동이나 활동에 제약을 받습니다.
세강병원에서는 천식으로 고민하는 분들을 위해
천식의 근본적 원인을 바로 잡는 방식의 치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속효성 β2 항진제, 항콜린제, 속효성 테오필린 등을 이용해
천식 증상을 완화하고 흡입용 스테로이드이나
지속성 기관지 확장제를 통해 천식 발작을 예방합니다.

 

 

 

 

세강병원에서는 내과질환센터를 운영하며 천식 등 폐질환으로
고민하는 분들의 건강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체계적인 검진을 시작으로 위생적이고 안전한 세강병원에서
호흡기 문제뿐 아니라 알레르기 염증질환으로 문제를 유발할 수 있는
천식을 체계적으로 개선해보시기 바랍니다.


세강병원의 내과질환센터에서는 천식뿐 아니라
만성폐쇄성폐질환, 폐결핵, 폐렴 등

다양한 질환에 대한 치료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콜센터와 건강증진센터를 운영하며 보다 쉬운 접근을 추구하는
세강병원에서 여러분의 건강을 되찾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