쉽게 욱 하는 내 성격, 고혈압일까?

 

참지 못하는 욱하는 내 성격,

정말 고혈압이 맞을까?



과거 한 드라마에서 버럭 하는 캐릭터라

유행했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그 버럭 하는 캐릭터는 본인의 화를 못 이겨

욱하는 성질 때문에 왼쪽 가슴이나

뒷목을 잡고 쓰러지는 경우가 종종 있었는데요,

 

실제로도 주변에서 욱하거나 갑자기

감정조절을 못하고 화를 내는 사람들을 보면

고혈압은 아닐지 한번 쯤 의심해보게 됩니다.

 

혹시 본인도 욱하고 참지 못하는 성격 때문에

고혈압은 아닐지 걱정되시나요?



사실상 욱하는 성격과 고혈압은

과학적으로 관련이 없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왜, 욱하고 화낼 때 뒷목을 붙잡거나

심장을 잡는 행동을 하게 되는 걸까요?

 

그 이유는 화내는 순간 스트레스로 인해

혈압이 높아지기 때문입니다.

화가 치밀어 올라 심장박동수가 빨라지고

동시에 스트레스가 급속도로 많아져

혈압이 상승하는 것입니다.

 


이렇게 일시적으로 혈압이 높아지는 것은

고혈압과 비슷한 증상을 유발할 수는 있지만

고혈압이라고는 말할 수 없습니다.

 

고혈압은 혈압이 상승한 뒤 90/140 mmHg 이상의

수치를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것입니다.

 

물론 고혈압이 있는 상태에서 화를 자주 내는

경우라면 굉장히 위험할 수 있는데요,

TV 등에서 화를 내다가 뒷목을 잡고 쓰러지는 것은

이렇게 이미 고혈압이 있는 상태에서 분노하여

과도하게 흥분했을 때 발생하는 증상으로,

아주 위험한 상황으로 이어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그렇다면 평소 고혈압을 앓고 있는 경우에는

어떻게 관리를 해야 하는 것일까요?

 

먼저 앞서 언급했던 것처럼 화를 내거나

과도하게 스트레스를 받는 상황은

되도록 만들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또 흡연, 음주는 반드시 삼가야 합니다.

이 외에도 적절한 식이요법과 꾸준한 운동으로

평균 체중과 건강을 유지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정기적으로 병원을 찾아

의료진의 도움으로 혈압을 측정하고

건강 상태를 진단받는 것도 중요한데요,

이를 위해서는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뛰어난 실력을 가진 의료진이 있는 곳을

선택하는 것을 권해드립니다.